오피

오피 바로가기

오피

주택가 특히 오피스텔에 숨어든 전형적인 음성적 성매매 업소의 한 형태. 당연히 불법이다. 간단히 말해 포주가 오피스텔 단지 내의 놀고 있는 방 몇개를 구매한 후 거기에 매춘부가 대기하고 있다가 미리 예약을 한 손님이 방문해서 성매매를 하는 형태다. 심지어 한 오피스텔에 복수의 성매매 업소가 들어가있어서 사실상 실제 사람이 사는 방보다 성매매용 방이 더 많은 경우도 존재한다. 역에 널린 찌라시나 사이트에서 홍보가 이루어지는 모양. 이 홍보라는 게 대놓고 하는 건 아니지만 관심 있는 사람이 조금만 마음 먹고 구글링 하면 우수수 쏟아진다. "오피스텔"이라는 지극히 멀쩡한 부동산 상품 때문에 딱히 검색어 제한도 없는데다 음침하기 짝이없는 사창가같은데보단 겉으로는 평범한 오피스텔에 묻어가는 느낌이다. 다만 '오피'라고 줄여말하면 이쪽의 의미로 말하는 경우가 더 많다. 거의 무방비하다 싶을 정도로 뒤쪽 세계에서는 맛집 탐방기 같은 경험담이 넘쳐나는 것을 볼 수 있고 강남, 비강남 가릴 것 없이 거의 전국적으로 영업이 성행된다는 것을 알 수 있다.

집창촌 몰락 이후 유사성행위매매업계(하지만 접대수위는 일반 매춘보다 더한)의 대명사격인 안마시술소와 매춘 대표 업소라는 타이틀을 두고 치열한 경쟁을 벌였으나 오피스텔이 주도권을 가져가는 상황. 이유는 별 다를 거 없이 일단 일반적인 가격은 오피스텔이 더 싸다. 전국의 지역마다 가격은 차이가 있지만, 가장 오피가 성행하고 있는 강남권의 가격을 살펴보면 12~14만원에서 성매매 여성마다 각자 0~6 만원의 가격이 추가된다. 평균적인 가격은 14~16만원 선. 안마는 이에 비해 강남권에서 17~22 만원 사이의 가격이 형성된다. 당연하다면 당연한 게 특정 건물을 임대하거나 구입해야 하고, 개조도 해야 하고, 이것저것 부동산을 가지고 이런저런 손을 봐야 할 게 많은 안마방과 달리 오피스텔은 남이 지어놓은 집을 빌리기만 하면 그만이다. 무엇보다도 사실상 단속방지용 총알받이(사장)인 시각장애인 안마사들을 따로 고용할 필요가 없으니 돈이 더 싸게 먹힌다. 그런 곳에 들어가는 돈을 줄이면서 가격을 낮출 수가 있는 것이다.

가격의 특징은 기본가를 정해두고 여성마다 0~6만원 사이의 추가 금액을 받는다는 것. 보통 기본가는 10~15만원 선에서 정해지는데, 추가 금액이 없는 경우는 거의 없고 최소 +1만원의 추가 금액은 있으니 실질적인 이용가는 11~16만원부터 시작이다. 거기에 보통은 2~3만원의 추가 가격이 붙는 경우가 일반적이라 대부분 12~17만원이 오피스텔의 이용가격. 남성들이 선호하는, 즉 외모가 좋은 여성일수록 추가 가격이 커지는 것은 당연한 일이기 때문에 이용 여성들의 급을 두고 '+2 급' 이라거나 '+6 급' 이라는 차별을 두는 게 은어다. 여기서 더 들어가면 아예 외국 여성 전문 업소가 있어서 주로 러시아, 동유럽권 백인이나 동남아 지역 여성과도 성매매를 할 수 있다고 한다. 이런 여성들은 세계 각지를 도는 경우가 많으며, 성병 가능성도 높다.

또한 소프랜드, AV에서 보여주는 로션을 바르고 전신 애무를 해 주는 서비스, 안마 시술소에서 소위 '물다이'로 부르는 서비스를 해 줄 필요가 없는 오피스텔은 성매매 종사 여성들의 근무 환경이 안마시술소에 비해 나은 편이기에 여성들이 더 선호하고, 그렇기 때문에 종사 여성들의 연령대 역시 낮아진다. 그리고 이렇게 낮아진 연령대의 여성을 선호하는 남성들이 많기 때문에 오피스텔이 더 득세하는 상황. 이런 특징 때문에 오피스텔은 영업하기 편해서 안마시술소에 비해 전국 각지로 우후죽순처럼 퍼져나갔다.

오피사이트

오피사이트 순위는 오피의 종류마다 매유 다양하게 순위를 매기고 있습니다.

오피사이트는 많은 사이트들이 있지만 엄선한 내용으로 오피사이트를 소개합니다.

달림 사이트는 많지만 좋은 오피사이트들은 드물고 비슷한 컨텐츠와 레이아웃으로 만들어지는 경우가 많다.

오피업소

Q. 오피는 주로 어떤 사람들이 하나.

A. 내가 있던 가게에는 오피녀가 22명 정도 있었는데 그중에 진짜 뼛속까지 오피녀는 딱 2명 정도였고 나머지는 방학 맞은 대학생, 휴학한 대학생, 편의점 알바생, 카페 알바생, 공무원 준비 중인 취준생, 일찍 결혼한 어린 유부녀 등 그냥 여러분 주위에 널려있는 평범한 여자애들이다. 


상상했던 것보다 훨씬 많은 비율의 여자들이 유흥업에 뛰어드는 것이 사실이다. 게다가 20여 명 중에 남자친구, 혹은 남편 있는 여성은 한 명을 제외하곤 모두가 있었다. 


평일 낮에는 흔히들 말하는 일반인들이 대부분이다. 부모님이나 남친한테 


"나 알바갔다올게"

"나 출근할게~"

"나 학교갈게~" 


이러고 오피에 앉아 있는 거다. 



Q. 그럼 수익 배분은 어떻게 되나.

A. 기본 14만 원에 업소녀 9만. 업소5만으로 나눠 가진다.



Q. 오피해서 얼마 정도 버나.

A. 우선 잘 버는 순위로 말해주겠다. 


1위. 가게 에이스 오피녀

2위. 사장 

3위. 가게 오피녀 

4위. 실장 


우리 가게 에이스들은 한 달에 2~3000만 원씩 가져갔다. 에이스라고 하면 얼굴, 몸매에 마인드까지 상위급이라는 뜻이다. 당연히 이쪽 일은 불법이라 세금을 뗄 수 없다. 


우리 가게는 사장이 월 2천 가져가면 그달은 장사 잘 된 거다. 그냥 평범한 업소녀 같은 경우 출근에 따라 편차가 크지만 보통 1천 근처 가져간다. 나 같은 실장 나부랭이는 기본급 보통 200만에 팁이나 사장이 따로 챙겨주는 돈 있다. 제일 잘 벌 때 월 1천 찍어본 달이 있는데 보통은 500 정도다. 



Q 아무리 그래도 사장인데 에이스보다 못 버나? 뭔가 이상한데.

A. 사장은 여러 가지 신경 쓸 것들이 많다. 


우선 방 하나 임대 하는데 보증금 100만에 월 70~80만 원 정도 된다. 보증금을 올리고 월세를 내릴 수는 없냐고 하는 사람들이 있는데, 단속당하면 방을 빼야 하기 때문에 단기임대를 하느라 월세가 비싸다. 


그리고 침대부터 화장대 소파 테이블 등 이거 방마다 300은 들어간다. 


또, 콘돔값도 무시 못 한다. 거기에 손님들 오면 줘야 될 음료, 일회용 칫솔, 샴푸, 비누, 바디워시와 수도세, 관리비에 관할 경찰서 형사 뒷돈까지 챙겨 줘야 한다. 대포폰 사서 손님 전화 받아야 되고, 유흥사이트 홍보비로 한 달에 200만씩 깨진다. 



Q 오피녀는 어떻게 관리하나?

A. 보통 운영하고 있는 방의 갯수 곱하기 5를 한 숫자만큼의 오피녀를 항시 확보하고 있어야 원활한 업소 운영이 가능하다. 


예를 들면 방 4개짜리 오피는 여자 20명 필요하다. 방이 4개인데 여성이 20명이면 너무 쓸데없이 많은 거 아닐까 생각할 수 있는데, 전혀 그렇지 않다. 오피녀가 생리하는 날이면 보통 5~7일씩 한다. 그럼 그 자리 채워야 할 대타 여성이 필요하다. 그리고 무단결근을 하는 오피녀들도 있어 여분의 여성들이 많으면 많을수록 좋다. 


그리고 혼자서 영업 시작 시각인 오전 11시부터 영업 종료 시각인 새벽 4시까지 풀로 일하진 않는다. 아무리 오피녀라고 해도 휴식을 취할 권리는 있다. 보통 오전 11시 오픈~저녁 7시까지를 오후반이라고 하고, 저녁 7시~새벽 4시 마감까지를 야간반이라고 한다. 방 4개짜리 오피에 오후반/야간반 돌리려면 각각 1명씩. 하루 8명이 필요한 것이다 

오피정보

오피정보 커뮤니티 전국 모든 오피업소를 안내합니다.

강남오피 인천오피 부산오피 를 비롯한 오피와 관련된 오피사이트를 추천합니다.

All rights reserved © 오피